임프레션의 철학과 영감, 그리고 열정이
녹아 든 최고의 식사를 통해 기억에 남을 특별한
순간을 경험하시기 바랍니다.

team

Executive Chef
Allen Suh
Manager
Juyong Kim

Sommelier
Yanis Feral
Sous Chef
Jaeseok Choi

Executive Chef Allen Suh

While studying hospitality management at UNLV, Allen becomes fascinated by the process of creating something with his own hands in the kitchen.
After gaining experience from several renowned Michelin starred restaurants in Las Vegas, San Francisco and New York, Allen joins <Eleven Madison Park> to work under Daniel Humm in 2013, where his maturation leads him to blossom as a sous chef.
Returning home to Korea after 17 years of experience on foreign soil, Allen finally gets a chance to showcase his own creation at

UNLV에서 호텔경영을 공부하던 중에 우연히 요리를 접하게 되며, 온전히 내 손으로 무엇인가를 만들어내는 과정에 매료되어 요리사가 되었습니다.
라스베가스, 샌프란시스코, 뉴욕에 위치한 여러 미쉐린 레스토랑에서 경험을 쌓고, <Eleven Madison Park>라는 큰무대에 2013년에 합류하여 Daniel Humm의 아래에서 수셰프로서의 역량을 펼치게 됩니다.
한국을 떠난지 17년이 지난 후 모국으로 복귀하여, 한국적이면서도 본인만의 색깔이 묻어나는 요리를 선보이고자 합니다.